광고
광고

염태영 수원시장, 전국 지자체 공무원이 뽑은 '지방자치 최고경영자'

양상호 행정전문기자 | 기사입력 2018/12/23 [15:29]

염태영 수원시장, 전국 지자체 공무원이 뽑은 '지방자치 최고경영자'

양상호 행정전문기자 | 입력 : 2018/12/23 [15:29]

 

염태영 수원시장이 ()한국공공자치연구원이 주최하는 ‘2018 올해의 지방자치 최고경영자(CEO)을 받았다. ()공공자치연구원은 2012년부터 지방자치행정에 탁월한 성과를 거둔 단체장을 올해의 지방자치 CEO’로 선정하고 있다. 지방자치학회 학계 전문가 50명이 후보자(부문별 3배수)를 투표로 선정한 후 전국 지자체 부단체장·기획부서장 등 공무원과 공공자치연구원이 운영하는 지역정책연구 포럼회원 250여 명 등 1400여 명으로 구성된 투표인단이 수상자를 뽑는다.

 

광역시장·도지사, 시장(대도시·중소도시), 군수, 구청장 등 5개 부문에서 각 1명을 뽑았고, 염태영 시장은 대도시 시장 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 박우서 한국공공자치연구원 이사장은 20일 수원시청을 방문해 염태영 시장에게 올해의 지방자치 CEO 선정패를 전달했다. 염태영 시장은 고용노동부 주관 ‘2018년 전국지방자치단체 일자리 대상’ 4년 연속 최우수상, 한국 최초 UN WTO(세계관광기구) 관광 혁신 대상, 서수원지역 종합병원 유치, 국내 최초 프랑스 소장 한글본 정리의궤복제본 제작 등 성과를 높이 평가받았다.

 

염태영 시장은 전국 지자체 공무원들의 투표로 뽑는 자치단체장상을 받게 돼 영광이라며 “125만 수원시민과 3000여 공직자가 소통하고, 협력해 이뤄낸 성과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막중한 책임감을 느끼며 사람 중심 더 큰 수원을 완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수원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