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안성시, 55사단 제독차 투입 한천·안성천 일대 방역지원

이승현 보건전문기자 | 기사입력 2019/01/11 [18:54]

안성시, 55사단 제독차 투입 한천·안성천 일대 방역지원

이승현 보건전문기자 | 입력 : 2019/01/11 [18:54]

 

육군 제55보병사단은 경기도 용인, 이천, 안성지역 등에서 AI 바이러스 항원이 발견됨에 따라, AI를 선제적으로 예방하기 위해 적극적인 대민지원을 펼치고 있다. 지난 17일부터 55사단은 화생방지원대 지원 병력과 KM9 제독차를 투입해, 지난해 AI가 발생한 경기도 안성시 한천·안성천 일대 약 7km 구간을 대상으로 ‘AI 예방 대비 방역지원을 전개하고 있다.

 

55사단은 혹한의 날씨 속에서도 주변 도로 및 천변 일대의 철새도래지를 소독하는 등 병원균 차단에 주력하기 위해 하루 12,000에 달하는 막대한 양의 제독수를 살포하고 있다. 방역에 필요한 방역약품과 마스크는 안성시에서, 급수는 안성소방서에서 지원받았으며, 장병 건강관리를 위해 보호 장구인 마스크·방역복·보호 장갑을 착용시켜 안전보호 대책을 마련했다.

 

55사단 화생방지원대장 엄순규 소령은 작년에도 AI 확산 대비 방역지원을 적극적으로 실시하여 안성지역을 AI로부터 청정한 지역으로 만들었다.”라며, “이번에도 선제적 예방을 통해 AI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사단은 선제적 예방을 위한 ‘AI 예방 대비 방역지원을 잠정 2월 말까지 지원하기로 결정하고, 지자체와 긴밀히 협조하여 필요사항들을 적극 지원해 나갈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