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해 노인들 일상에 “활력 한 스푼”

김성문 | 기사입력 2019/03/13 [13:52]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해 노인들 일상에 “활력 한 스푼”

김성문 | 입력 : 2019/03/13 [13:52]
    포천시는 어르신들의 일자리 마련과 지역복지 향상을 위해 2019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케이에스피뉴스] 포천시는 어르신들의 일자리 마련과 지역복지 향상을 위해 2019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 사업을 통해 1,414명의 어르신에게 일자리를 제공해, 근로능력이 있는 어르신들의 사회활동 참여기회를 확대하고, 지식과 경험을 지역사회와 공유한다.

올해는 38억 9600만원의 예산이 투입되어, 지난해보다 모집인원을 275명 늘려 더 많은 어르신들이 사회활동에 참여할 수 있게 됐다.

추진되는 노인일자리 사업은 공익활동 거리환경개선지킴이 사업단 등 총 18개 분야 1,121명, 사회서비스형 행복동선생님 사업단 1개 분야 70명, 시장형 포천맛김 사업단 1개 분야 123명, 인력파견형 으랏차차 사업단 1개 분야 100명으로 4개 유형의 일자리가 제공된다.

먼저, 공익활동형 일자리는 만65세 이상 기초 연금 대상자로, 노노케어, 취약계층봉사, 경륜전수 활동 등 다양한 지역사회 공헌활동 참여한다.

올해 처음 도입된 사회서비스형 일자리는 관내 보육시설에서 보육교사 보조 활동 등 공공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특히, 기존의 공익활동형 일자리에 비해 근무활동일과 활동비가 2배 이상 수준으로 어르신들의 일자리 참여 질이 높아질 것으로 예상되며, 참여는 만 65세 이상 기초연금 대상자라면 가능하다.

시장형 일자리는 만60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사업장에서 식품제조 및 판매 사업 등의 활동을 하며, 수익성에 따라 보수를 더 받을 수 있는 일자리 형태다. 인력파견형 일자리는 어르신들에게 취업알선을 지원하는 업무로 만 60세 이상이면 참여할 수 있다.

포천시는 양질의 어르신 일자리사업을 지속적으로 늘려 더 많은 어르신들이 건강하고 활기찬 노후생활을 보낼 수 있도록 힘쓰며,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우리 지역 특성에 맞는 다양한 일자리 창출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