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기도, 2019 섬유분야 기술개발사업 추진‥올해 대폭 업그레이드 시행

김성문 경제전문기자 | 기사입력 2019/03/14 [08:52]

경기도, 2019 섬유분야 기술개발사업 추진‥올해 대폭 업그레이드 시행

김성문 경제전문기자 | 입력 : 2019/03/14 [08:52]
    경기도


[케이에스피뉴스] 경기도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도내 섬유산업의 글로벌 기술경쟁력 향상을 위해 올해부터 ‘섬유분야 기술개발사업’을 대폭 업그레이드했다.

경기도는 섬유분야 고부가가치 기술개발을 촉진하는 ‘2019년도 섬유분야 기술개발사업’을 추진, 과제당 최대 5억 원까지 지원한다고 14일 밝혔다.

‘섬유분야 기술개발사업’은 도내 섬유분야 산학연 간 기술협력 촉진과 기업의 R&D 경쟁력 강화 차원에서 고부가가치 섬유소재 및 전략기술 개발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그간 1억 원 이내에서 기업 중심의 단순 기술개발과제로 지원했으나, 올해부터는 사전 전문가 수요조사를 통해 미래 섬유산업을 선도할만한 개발 주제를 미리 선정, 기술개발 사업자를 공모하는 새로운 방식으로 진행된다.

기술개발 과제 수행에 있어서도 섬유산업 공정별 전·후방 산업이 함께 참여하는 ‘동반성장의 협업 생태계’를 조성하고자 기존 단독 참여방식에서 벗어나 산·학·연 컨소시엄 형태로 참여하도록 했다.

사업비도 대폭 늘렸다. 전년에 비해 3배 이상 증가한 과제당 연간 3억 원에서 최대 5억 원까지 2년간 지원되며, 매년 사업성과에 대한 전문가 평가를 통해 계속 지원여부를 결정하게 된다.

올해 사전 전문가 수요조사를 통해 선정된 기술개발 과제는 다기능성 경량 투습방수소재 개발, 가죽폐기물의 융합기술을 활용한 피복소재 제조기술 개발, 실버 케어용 치료보호 의류개발 등 총 3개 과제다.

사업 신청은 경기도 R&D 관리시스템에서 인터넷 전산 등록 후, 지정과제에 대한 사업계획서와 전산접수증 출력본 등 신청 관련 서류들을 오는 4월 4일 오후 6시까지 경기도경제과학원 기술혁신지원팀으로 우편 또는 방문 제출하면 된다.

사업 참여 시 주관기관은 도내 소재 대학 또는 연구기관 등 비영리 기관이어야 하며, 2곳 이상의 산·학·연이 참여하는 컨소시엄을 구성하면 된다.

도 관계자는 “올해 지정과제공모방식을 도입해 기술개발의 효율화와 집중화를 꾀할 수 있게 됐다”며 “특히 기업과 학계, 연구기관이 머리를 맞대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는데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자세한 내용은 이지비즈 홈페이지 또는 경기도 R&D 관리시스템 공고문을 참조하거나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기술혁신지원팀으로 문의하면 안내 받을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