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오산시, 기업애로 해결로 지역 일자리 창출

김성문 경제전문기자 | 기사입력 2019/04/16 [14:51]

오산시, 기업애로 해결로 지역 일자리 창출

김성문 경제전문기자 | 입력 : 2019/04/16 [14:51]
    오산시


[케이에스피뉴스] 오산시는 기업애로에 대한 적극적 업무처리로 ㈜신세계푸드 오산공장의 기업애로를 해결함으로써 2월 초 공장증설이 완공되어 시험가동을 거쳐 오는 5월부터 전면 가동을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 됐다.

㈜신세계푸드 오산공장은 도시락, 김밥 등 도시락류 제조업을 주 생산품으로 해 제조하는 공장으로 최근 빠르게 변화하는 고객층의 욕구충족 및 기업환경변화에 대처하고자 생산품목의 다변화가 필요한 상황이었으나 오산시 전 지역이 성장관리 권역에 해당되어 대기업의 공장 신설 및 증설의 제한을 받고 있어 ㈜신세계푸드의 공장 증설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오산시는 이런 기업의 어려움을 해소하고자 실무 부서의 적극적인 검토 결과 해당 공장 인근 부지가 산업단지처럼 대기업의 증설이 가능한 부지라는 사실을 확인해 공장 증설이 이루어지게 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신세계푸드 오산공장은 기존공장 대비 부지면적은 150%, 연면적은 475% 증가함으로써 기존 도시락류 제조업뿐만 아니라 샌드위치 등 빵류 제조업 및 기타 피자류 제조업 등을 추가할 수 있어 사업다변화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이번 증설로 인해 기존 300여 명이던 직원의 두 배 이상인 600여 명 이상의 상주 인원이 필요할 것으로 예상되어 지역의 일자리 증가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오산시 이종수 지역경제과장은 “이번 사례와 같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서는 기업이 성장해야 하고 이를 통해 일자리가 늘어나야 지역경제가 활성화 될 수 있다며 앞으로도 기업의 애로를 적극적으로 발굴해 해결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