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화순군, 2019년 기후변화 대응 시범사업 평가

패션프루트 단지 조성 등 5개 사업 성과 공유

김창석 환경전문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19/08/24 [13:03]

화순군, 2019년 기후변화 대응 시범사업 평가

패션프루트 단지 조성 등 5개 사업 성과 공유

김창석 환경전문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19/08/24 [13:03]

 

 

[케이에스피뉴스] 화순군은 지난 22일 농업기술센터에서 ‘기후변화 대응 아열대작목 패션프루트 단지 조성’ 등 기후변화 대응 시범사업 평가회를 열었다. 시범사업 참여 농가 20여 명과 관계자 등 평가회 참석자들은 5개 분야 20개소 시범사업의 성과를 공유하고 문제점, 개선 방안 등에 관해 의견을 나눴다. 5개 분야 시범 사업 평가회를 통해 기후변화 대응 농업의 가능성을 확인했다.


‘명품 시설채소 고온기 안정생산 기술 시범’ 사업은 고온기 개화와 수정 불량, 광합성 저하 등 생육 장애 예방을 위해 쿨네트를 활용한 결과, 온도 저감(3℃)과 생산성 향상에 효과가 있었다. 또한, 상등품률이 관행과 비교해 5% 향상돼 농가 경쟁력 향상에 도움이 됐다.


‘스마트팜 활용 고온기 대응 시설 시범’ 사업은 포그식 안개 분무 시설을 설치해 온도저감과 무인방제에 활용한 결과, 내부 온도를 3℃ 줄여 고온기에 안정적인 생산이 가능했던 것으로 평가됐다. 기후변화 대응 아열대 작물 재배로 새로운 소득원을 발굴하고 경쟁력을 키우기 위해 추진한 ‘아열대 작목 패션프루트 단지 조성’, ‘모링가 재배’, ‘애플수박 재배’ 시범 사업도 성과가 있었다.


패션프루트 재배는 아직 재배기술이 확립되지 않아 초기 활착 등 재배에 어려움을 겪었지만, 아열대 과수 중 비교적 난방비가 적고 들고 장기 재배에 따른 생력화가 가능하고 소비자 인지도가 높아 미래 작목으로서 가치가 높은 것으로 평가됐다. 애플수박은 1인 가구 증가와 소비 트렌드에 적합한 새로운 소득 작물로 소비자 선호도가 높다는 평가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성과가 확인된 시범 사업은 2020년에 확대 추진하는 방안을 마련하는 등 새로운 소득원을 발굴해 우리 지역의 농업 경쟁력을 키우고 농가 소득 증대에 더욱더 힘쓰겠다”라고 밝혔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