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용인시, 김장철 맞아 성수식품 취급업소 위생 점검

김치·고춧가루·젓갈류 취급 19개 업소 대상

김정훈 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19/11/08 [16:07]

용인시, 김장철 맞아 성수식품 취급업소 위생 점검

김치·고춧가루·젓갈류 취급 19개 업소 대상

김정훈 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19/11/08 [16:07]
    용인시


[케이에스피뉴스=김정훈 기자 kspa@kspnews.com] 용인시는 김장철을 맞아 오는 11일부터 15일까지 김장에 사용되는 고춧가루, 젓갈류, 향신료, 김치류 제조·가공업소 19곳을 대상으로 위생 점검을 한다.

주요 점검항목은 고춧가루에 고추 이외 다른 물질 첨가 여부, 병든 고추를 구매해 고춧가루를 제조·가공 행위, 타르·홍국 색소 등 착색제 사용 여부, 식품의 위생적 취급 여부, 원료보관실 및 제조 가공시설 청결관리 여부 등이다.

아울러 시중에 유통, 판매하는 고춧가루, 향신료조제품, 젓갈루, 김치류 등에 대해서는 표본 수거 후 식품 등의 기준 규격에 적합한지 여부도 검사한다.

점검결과 경미한 위반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시정할 수 있도록 조치하고 중대한 위반 사항은 식품위생법에 의거 과태료 부과 등 행정처분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철저한 위생 점검으로 소비자에게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고 위생적인 제조·판매 환경을 정착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