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사설) 안산시 차세대 에너지 수소시범도시 사업

케이에스피뉴스 | 기사입력 2020/01/14 [22:53]

(사설) 안산시 차세대 에너지 수소시범도시 사업

케이에스피뉴스 | 입력 : 2020/01/14 [22:53]

안산시가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추진되는 수소시범도시 사업을 통해 안산시에 최대 3만명의 고용창출과 43천억 규모의 생산유발, 16천억의 부가가치 등의 경제적 파급효과가 예상된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13수소시범도시 사업은 엄청난 경제적 파급효과와 함께 차세대 에너지원인 수소를 활용한 사업을 선도할 수 있는 최적의 기회며 이같이 밝혔다. 아울러 수소시범도시는 단순한 수소실증을 위한 사업을 넘어, 안산시가 신재생에너지 메카로 거듭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며 안산스마트허브 발전을 위해 진행되는 산단 구조 고도화 사업과 연계해 안산의 제2의 도약기를 구축할 것이라고 전제했다.

 

지난해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돼 올해부터 2022년 말까지 추진되는 수소시범도시 사업은 주거·교통분야에 수소 생태계를 구축하는 기본요소와 시화호조력발전소의 잉여전력을 활용한 수전해 수소생산 실증 등의 특화요소로 진행된다. 수소도시는 수소 생산부터 저장, 이송, 활용까지 전반적으로 이뤄지는 수소 생태계가 구축돼 수소를 주된 에너지원으로 활용하는 도시를 의미한다. 이를 통해 시민에게 보다 건강하고 깨끗한 환경을 제공할 수 있게 된다. 수소 생태계 구축으로 주거·교통분야에서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대표적인 활용사례는 수소자동차와 연료전지를 활용한 전기사용 및 온수 공급, 난방 등이다.

 

현재 안산스마트허브 원시운동장에 조성될 예정인 제조혁신창업타운에서는 주거분야 수소에너지원이 활용되는 구축·실증사업이 진행된다. 현재 수소에너지는 석유화학이나 제철공장의 부산물로 발생하는 기체상태의 수소를 압축해 운송하거나 탱크로 보관하는 방법이 보편적으로 이용되고 있다. 안산시는 수소시범도시 사업을 통해 연간 552.7GWh의 전력에너지를 생산하는 시화호조력발전소의 잉여전력을 수전해 방식으로 수소를 생산하는 기술을 실증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수전해 설비 3기와 수소연료전지발전소 건립을 검토해 기본계획 수립에 포함할 방침이다.

 

국도비 189억을 포함한 290억원 규모가 투입되는 수소시범도시 사업은 올 상반기 내로 수소도시계획을 담은 기본설계가 수립되며 2022년까지 진행된다. 교통 분야에는 안산도시개발내 유휴부지에 LNG를 활용해 수소를 추출하는 생산기지가 구축돼 수소충전소와 수소버스, 수소지게차, 수소선박 운영 등을 통한 실증이 이뤄진다. 특히 배관으로 이송되는 수소충전소를 통해 향후 안산시민은 보다 편리하고 안전하게 수소자동차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그런가 하면 이곳에는 232가구가 입주하는 경기행복주택과 창업센터 등 기업지원시설이 조성되는 만큼 수소를 활용한 난방·온수공급 실증이 이뤄지기에는 최적의 장소라는 평이다.

 

이밖에도 시화MTV 내 물류센터, 반달섬 일대, 안산시 공공하수처리장, 복합체육시설 등에서 주거분야 실증사업이 진행된다. 물론 안산시는 안산도시개발유휴공간에 종합적인 안전관리를 위한 통합운영관리센터를 구축하는 한편 자동안전제어시스템을 모든 사업에 의무화하는 등 안전관리와 시민 체감도를 최우선으로 고려해 추진하는 것이 관건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