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용인시, 기흥구보건소 격리자·일반인 대상…심리 면역 회복법 안내

감염병 관련 불안 · 스트레스 관리 위해 심리상담 지원

김정훈 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0/02/11 [13:23]

용인시, 기흥구보건소 격리자·일반인 대상…심리 면역 회복법 안내

감염병 관련 불안 · 스트레스 관리 위해 심리상담 지원

김정훈 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0/02/11 [13:23]
    용인시 기흥구보건소, 격리자‧일반인 대상…심리 면역 회복법 안내


[케이에스피뉴스=김정훈 기자 kspa@kspnews.com] 용인시 기흥구보건소는 11일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관련 불안과 스트레스로 정신적 고통을 호소하는 시민들을 위해 심리상담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예방차원에서 관리하는 격리자를 비롯해 감염병에 대한 우려로 힘들어하는 일반 시민들도 상담받을 수 있다.

상담을 받으려면 시 정신건강복지센터나 광역 정신건강센터로 전화하면 된다.

센터의 상담 전문요원들은 스트레스의 정도에 따라 대상자들을 전화·방문해 심리적 면역을 회복하도록 관리해준다.

경미한 스트레스의 경우엔 전화로 긴장을 완화하고 마음을 안정시키는 방법을 안내해주고 정도가 심할 때엔 시 정신건강복지센터의 심리면역프로그램이나 전문 의료기관에 연계해준다.

보건소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되지 않을까 걱정하는 시민과 격리자의 불안감과 소외감을 해소하도록 창구를 마련했다”며 “심리적 위안이 필요한 시민 누구나 적극 이용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