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남양주시, 와부예봉초 남매 고사리손 한푼 두푼 모은 저금통 기부

김정훈 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0/03/25 [15:07]

남양주시, 와부예봉초 남매 고사리손 한푼 두푼 모은 저금통 기부

김정훈 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0/03/25 [15:07]

 

와부예봉초 남매 고사리손으로 한푼 두푼 모은 저금통 기부


[케이에스피뉴스=김정훈 기자 kspa@kspnews.com] 남양주시, 와부예봉초등학교에 재학 중인 조○진(6학년) 조○민(4학년) 학생이 지난 20일 수년간 한푼 두푼 모은 저금통을 들고 와부조안행정복지센터를 찾아 코로나19로 고생하는 대구지역 의료진에게 기부금 전달을 부탁했다.

 

이들 남매는 “이번 코로나19 사태 특히, 대구지역의 위기상황을 매스컴으로 접하며 기부를 결정했고, 얼마 안 되는 금액이지만 어려운 이웃을 위해서 사용해 주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예봉초등학교 관계자는 “학교에서도 교우들과 좋은 관계를 유지하며 평소에도 본인보다 어려운 환경에 처한 친구들을 먼저 살피는 모범적인 학생이다.”며 학생들에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권혁무 와부조안행정복지센터장은 “전국적으로 기부행렬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어린이들의 선행은 다양한 계층의 자발적인 기부라는 측면에서 높이 평가되고 있으며, 성인들도 이를 본받아 기부릴레이로 이어지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기부금은 대구 사회복지 공동모금회 기부계좌로 입금했으며, 기부증서는 별도 전달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남양주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