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수원시, ‘코로나19’ 침체된 지역경제 소상공인 지원책 마련

김성문 경제전문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0/03/25 [21:17]

수원시, ‘코로나19’ 침체된 지역경제 소상공인 지원책 마련

김성문 경제전문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0/03/25 [21:17]

▲ 수원시 코로나19 소상공인 지원대책 언론브리핑  © 수원시


[케이에스피뉴스] 수원시는 25일 브리핑에서 코로나19 사태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에게 긴급 경영자금 등 지원을 확대하고, 경기신용보증재단 대출 보증 처리 기간을 단축하기 위한 수원시 방안에 대해 김경태 경제정책국장이 발표했다.

 

‘소상공인 특례보증’은 신용등급이 낮고 담보가 부족한 소상공인이 시중 은행에서 신용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는 제도로 수원시는 보증능력이 없는 영세한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매년 경기신용보증재단에 일정액을 출연하고 있다.

 

김 국장은 “올해는 9억 원을 확보해 출연했지만,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들을 지원하기 위해 ‘소상공인 특례보증 사업’ 예산을 추경에서 16억 원을 증액했다. 수원시가 출연한 25억 원과 기업은행, 하나은행에서 각각 8억 원씩 매칭 출연해 총 41억 원을 출연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이어 “경기신용보증재단은 출연금을 기반으로 수원시 소상공인의 신용대출을 총 410억 원까지 보증한다. 소상공인특례 보증한도는 기존 2천만 원에서 3천만 원으로 한도액을 1천만 원 높였다. 이미 특례보증을 받은 소상공인도 추가로 특례를 받을 수 있다. 특례보증 확대가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또한, “‘코로나19’ 사태 이전에는 소상공인이 경기신용보증재단에서 대출 보증을 받기까지 10일 정도 걸렸지만, 현재는 2개월 정도 기다려야 하는 상황이다. 참으로 안타깝다. 자금난을 겪는 소상공인이 늘어나면서 이러한 상황은 지속되고 있다. 정부와 경기도는 금융기관과 업무 협약, 인력보강 등으로 처리기한을 최대한 단축하고 있다. 수원시도 경기신용보증재단에 실사 인원을 파견해 절차가 신속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고 있다. 곧 처리 기간이 2주 이내로 단축될 것으로 보인다”라고 말했다.

 

김 국장은 “아울러 수원시 시금고인 IBK기업은행을 통해 ‘소상공인의 대출 선택 폭을 넓힐 수 있는 초저금리 특별상품’을 안내하고, 적기에 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 또 추경에서 4억 원을 확보해 이번 소상공인특례보증 수수료 1%를 1회에 한해 지원하겠다. 3천만 원 특례보증을 받으면 30만 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지난해 4월 출시한 지역화폐 ‘수원페이’는 현재 10만여 명이 사용하고 있다. 연 매출 10억 원 이하 사업장에서만 사용할 수 있어 소상공인들에게 큰 힘이 된다. 수원페이에 금액을 충전하면인센티브 6%가 더해지는데, 3월 한 달 동안 인센티브를 10%로 높인 바 있다. 코로나19로 침체된 골목상권을 활성화하기 위해 추경 예산 46억 원을 편성해 7월까지 인센티브를 10% 지급하겠다”라고 말했다.

 

소상공인 환경개선 자금을 확대에 대해 “시는 소상공인의 안정적 경영, 경쟁력 강화를 지원하기 위해 경영환경개선사업 2억 원을 확보해 ‘경영환경개선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다양한 업종의 소상공인에게 맞춤형 교육과 컨설팅을 제공하겠다“라고 말했다.

 

5월까지 소상공인 상·하수도 요금을 50% 감면에 대해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들의 상·하수도 요금을 감면해 경제적 어려움을 조금이나마 덜어드리겠다. 시는 일반용과 대중탕용으로 한정해 3월부터 5월까지 사용하는 상·하수도 요금을 3개월간 50% 감면하기로 결정했다. 소상공인들에게 상·하수도 요금을 3개월간 50% 지원하면 상수도 요금 51억여 원, 하수도 요금 43억여 원을 지원하게 될 것으로 예상된다”라고 말했다.

 

코로나19 확진환자 동선에 포함됐던 골목상권을 활성화에 대해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면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하여 코로나 확진환자가 다녀간 골목상권을 중심으로 ‘코로나 OUT’ 축제 등 다양한 행사를 개최하겠다. ‘사회적 거리두기’가 아닌 ‘사회적 거리 함께 하기’ 캠페인을 펼쳐 골목상권 활성화에 온 힘을 쏟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김경태 경제정책국장은 “코로나19로 감염에 대해 불안해하며 갑갑한 일상을 보내고 계신 시민 여러분, 조금만 더 인내하고, 서로를 격려하며, 이 위기를 극복합시다. 품격 있는 시민정신을 바탕으로 저력을 발휘해 위기 극복에 힘을 모아주시길 당부한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수원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