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이광호 서울시의원, '택시 긴급생활지원비 예산 확보' 감사패 받아

코로나19로 어려움 겪고 있는 택시종사자 위해 계속 노력할 것

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0/06/01 [09:43]

이광호 서울시의원, '택시 긴급생활지원비 예산 확보' 감사패 받아

코로나19로 어려움 겪고 있는 택시종사자 위해 계속 노력할 것

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0/06/01 [09:43]

이광호 서울시의원, '택시 긴급생활지원비 예산 확보' 감사패 받아


[케이에스피뉴스=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kspnews.com] 서울시의회 기획경제위원회 이광호 의원은 지난 5월 29일 전국택시 노동조합연맹 서울지역본부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이는 지난 4월 제294회 서울시의회 임시회에서 이의원이 시민과 택시운수종사자를 보호하고 택시업계 재정지원을 위한 조례 개정과 예산확보 노력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았기 때문이다.

실제 이의원은 경영상 심각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택시업계에 재정지원을 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택시 기본 조례 개정안’을 대표 발의해 다음 달부터 서울시내 255개 법인택시 운수종사자 1인당 30만원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전국택시 노동조합연맹 서울지역 이원형 의장은 “이광호 의원이 제10대 서울시의회 기획경제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하면서 평소 열악한 택시노동자 복지 및 권익향상에 기여해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광호 의원은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고 근로환경이 열악한 법인택시 기사들에게 최소한 도움이 되어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도 택시 노동자의 처우 개선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