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남양주시,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수출위기 ‘화상상담’ 추진

김성문 경제전문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0/07/26 [20:22]

남양주시,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수출위기 ‘화상상담’ 추진

김성문 경제전문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0/07/26 [20:22]

남양주-경과원, ‘싱가포르-베트남 시장개척단화상상담으로 추진

남양주시 소재 총 5개사 참가해 45명의 바이어와 73건 상담 진행

참가기업, “화상상담은 현 상황에서 해외네트워크 구축할 수 있는 최적의 기회

 

▲ 지난 22일과 24일 양일에 걸쳐 수원시 소재 경기R&DB센터에서 진행된 ‘2020 남양주시 싱가포르-베트남 시장개척단 화상상담회’에서 참가기업인과 바이어가 화상으로 수출 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케이에스피뉴스] 남양주시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이하 경과원)은 남양주시 중소기업의 국외시장진출을 위한 ‘2020 남양주시 싱가포르-베트남 시장개척단 화상상담을 지난 22일과 24일 양일에 걸쳐 운영했다고 밝혔다. 이번 시장개척단 화상상담은 남양주시 관내 중소기업의 코로나19 극복 및 대응을 위해 마련됐으며, 본래 현지 파견예정이었지만 국가 간 이동이 제한된 상황에서 대안으로 화상상담 형식으로 변경 및 추진됐다.

 

화상상담은 남양주시 중소기업 5개사가 참여해 22일에는 싱가포르 바이어와 상담, 24일에는 베트남 바이어와 상담을 진행하는 등 총 45명의 바이어와 73건의 상담을 진행했다. 경과원은 상담회에 앞서 참가기업의 카달로그 및 샘플을 현지 바이어에게 제공하고, 현지 시장보고서를 기업에 제공함으로써 원활한 상담을 도왔다.

 

또한 남양주시는 상담회 참가기업에게 통역비, 바이어 주선, 국외마케팅, 디지털무역상담실 등을 지원했다. 이러한 지원 속에 참가기업의 긍정적인 상담 결과도 나왔다. 음식물잔반소멸기 제조업체 미미클은 싱가포르 환경부에서 인증한 음식물처리 업체 5개사와 상담을 진행했다. 최근 싱가포르는 친환경 정책을 강력히 펼치고 있고, 특히 조개, 새우 등 갑각류 소비가 많아 껍질 처리가 가능한 음식물처리기 수요가 높은 상황이다. 참가 바이어들은 미미클의 음식물처리기 제품에 큰 관심을 보였고 샘플 구매 및 제품 테스트 후 지속적인 상담을 이어가기로 했다.

 

미미클의 진인섭 회장은 코로나 사태 이후 수출시장이 위축되고 있는데 현 상황에서 화상상담은 해외 네트워크를 구축할 수 있는 최적의 기회라며, “앞으로 화상상담을 적극 활용해 바이어와의 많은 소통으로 신뢰를 쌓고 수출 계약까지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과원 김종석 지역특화산업본부장은 경과원은 하반기에도 화상상담회 개최로 중소기업의 국외시장진출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며, “앞으로 비대면에서 발생하는 한계를 잘 분석하고 보완해 보다 효율적이고 효과적인 상담을 지원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경과원은 오는 8월에는 베트남, 9월 신남방 지역, 10월 동남아, 11월 동유럽 시장개척단을 운영할 예정이다. 사업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경과원 북부권역센터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