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기주택도시공사(GH,) 코로나·수해지역 취약계층 사회공헌 나서

김연실 복지전문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0/08/26 [21:55]

경기주택도시공사(GH,) 코로나·수해지역 취약계층 사회공헌 나서

김연실 복지전문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0/08/26 [21:55]

코로나 피해 농민과 수해지역 취약계층 대상 사회공헌 추진

경기도내 농산물 구입하여 수해지역 노인, 어린이 등에 지원

 


[케이에스피뉴스] GH
는 코로나19로 어려운 경기도 생산 농민과 기록적인 폭우로 인한 수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기도 피해 지역의 취약계층을 돕기 위해 5000만 원의 성금을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고 26일 밝혔다.

 

기탁한 성금은 코로나19가 재확산됨에 따라 학교 개학 불투명 등으로 농산물 판로가 막힌 경기도 농민의 농산물을 구입하여 이천, 안성, 여주, 여주 등 도내 수해 집중 피해지역의 취약계층을 위해 사용된다.

 

코로나 19로 인해 판로가 막혀 어려운 생산농민도 돕고, 수해 집중 피해 지역의 취약계층도 돕는 효과적인 일거양득사회공헌이라는 것이 공사의 설명이다.

 

GH 관계자는 코로나19와 수해로 인해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분들께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고, 우리 모두가 이 어려운 시기에 희망을 잃지 말고 함께 잘 극복해 나갔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GH는 지난 3월에도 코로나19로 어려운 농가와 취약계층을 돕기 위한 일거양득 사회공헌을 추진하여 좋은 호응을 받은바 있으며, 이밖에도 경기도의료원에 코로나 검사진단장비 및 2차 감염예방을 위한 출입통제 시설을 지원(1.2억 원)했고, 도내 취약계층에 마스크, 손소독제 등 감염예방 물품 지원(1천만 원)과 선한 건물주 운동 동참 등 다양한 방식으로 코로나 극복을 위해 힘을 보태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주택도시공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