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신재생에너지 선도기업, ㈜신성이엔지 김제공장 개소식 가져

양건립 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0/10/16 [09:56]

신재생에너지 선도기업, ㈜신성이엔지 김제공장 개소식 가져

양건립 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0/10/16 [09:56]

김제시청


[케이에스피뉴스=양건립 기자 kspa@kspnews.com] ㈜신성이엔지가 16일 김제자유무역지역에서 김제공장 개소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박준배 김제시장을 비롯 전라북도, 김제자유무역지역관리원, 새만금개발청, 새만금공사, 에너지공단, 발전회사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금번 투자사업 프리젠테이션, 테이프커팅식, 공장견학 순으로 진행됐다.

현재 충북 음성, 증평, 경기 용인 등에 3개 사업장을 두고 있는 ㈜신성이엔지는 태양광전지 및 모듈을 전문적으로 생산하는 중견기업으로 국내에서는 신재생에너지 분야 최고의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는 업체다.

최근 중국산 저가 태양광제품으로 인해 국내외 가격경쟁과 기술경쟁이 심화된 상황에서 원가를 절감하고 생산효율을 높이기 위한 새로운 공장 건립이 필요했던 신성이엔지는 저렴한 투자비용과 새만금 인접으로 물류비용까지 절감할 수 있는 유리한 입지 조건의 김제자유무역지역 투자를 결정하고 지난 4월 김제시, 전북도, 김제자유무역지역관리원과 투자액 200억, 고용인력 200명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번 김제공장을 통해 연간 600MW 이상의 태양광제품을 생산하는 신성이엔지는 기존보다 더욱 향상된 고출력 태양광모듈을 생산할 계획으로 국내외 내수와 수출을 통한 시장 점유율을 점차 확대해 비약적 매출 상승을 기대하고 있다.

특히 시 관계자에 따르면 신성이엔지는 정부 정책 그린뉴딜에도 앞장설 계획이며 현재 한국판 뉴딜로 알려진 재생에너지 시장 확대에 선제적인 준비를 하고 있어 향후 김제지역 고용창출에도 큰 일조를 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박준배 김제시장은“현재 기후변화로 재생에너지에 대한 관심과 수요가 늘고 있으며 그린뉴딜을 위한 저탄소산업에 대한 투자와 재생에너지 확대의 요구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며“금번 신성이엔지 김제공장 가동으로 우리 김제시가 국내외 태양광 수요에 부응하는 시장 친화적인 태양광제품 생산 전초기지가 되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