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기도의회 유근식 의원, 광명 청소년들과 ‘찾아가는 현장 도의회’ 실시

오리 이원익 선생 고택에서 광명청소년교육의회, 꿈의학교 청와대와 야외 정담회 실시

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0/10/28 [14:08]

경기도의회 유근식 의원, 광명 청소년들과 ‘찾아가는 현장 도의회’ 실시

오리 이원익 선생 고택에서 광명청소년교육의회, 꿈의학교 청와대와 야외 정담회 실시

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0/10/28 [14:08]

 

유근식 의원, 광명 청소년들과 ‘찾아가는 현장 도의회’ 실시


[케이에스피뉴스=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kspnews.com] 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 유근식 의원은 지난 27일 오리 이원익 선생 고택에서 개최된 ‘찾아가는 현장 도의회’에 참석해 ‘바다의 의인’ 황민성씨에게 감사 표창장을 수여하고 광명지역 청소년들과 함께 소통하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청소년들과의 정담회를 시작하기에 앞서 장현국 의장과 유근식 의원은 지난달 11일 충남 당진시 한진포구 앞 바다에 빠진 50대 여성을 우연히 보고 직접 바다에 뛰어들어 구조 및 심폐소생술을 실시해 ‘바다의 의인’으로 불린 황민성 씨에게 도민을 대표해 감사 표창장을 수여했다.

장현국 의장은 “이 자리에 함께 해주신 청소년 및 관계자분들께서도 황민성씨의 이번 선행을 널리 알려주시길 바란다”고 말하고 표창장을 전달했으며 유근식 의원 또한 “같은 지역사회 주민으로서 자신의 목숨이 위태로울 수도 있는 상황에서 위기에 처한 타인을 구하기 위해 과감히 바다로 뛰어든 용기에 큰 박수를 보낸다”며 “황민성씨와 같은 의로운 분들이 있기에 우리 사회가 아직도 따뜻하다고 느낀다”고 격려했다.

이후 이어진 야외 정담회는 민생 및 교육 현장을 의회가 직접 방문해 현장의 목소리를 듣는‘찾아가는 현장 도의회’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진행됐으며 유근식 의원과 함께 장현국 의장, 김영준·정대운 의원, 광명청소년교육의회, 꿈의학교 청와대 소속 청소년 위원 13명과 광명교육지원청 김광옥 교육장 등이 참석했다.

유근식 의원과 장현국 의장 등 의원들은 정담회를 통해 공직자에게 있어 청렴의 의미와 가짜뉴스를 판별하고 올바른 가치관을 확립하기 위한 디지털 리터러시 등을 주제로 청소년들과 소통했으며 지방의회의 역할에 대한 청소년들의 궁금증을 해소하고자 청소년 위원들의 질문에 의원들이 각자 답변하는 형식으로 대화를 이어나갔다.

유근식 의원은 “임진왜란과 당파 정치 속에서도 소신을 잃지 않고 청렴한 삶을 고수해왔던 오리 이원익 선생처럼, 광명의 보배인 우리 청소년들도 옳은 일에는 소신을 가지고 생활하고 당당하고 정직하게 원하는 바를 이루길 바란다”고 당부하며 “경기도의회에서도 도민들에게 부끄러운 정치인이 되지 않도록 누구보다도 청렴하고 공정한 정치를 하겠다”고 강조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