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기도의회 김판수 의원, 자치행정국, 자원봉사센터 등을 시작으로 2주간의 행정사무감사 시작

중앙정부와 도의회에서 납득할 수 있도록 객관적인 수치와 법률 검토를 바탕으로 공정조달 계획 추진 당부

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0/11/09 [13:34]

경기도의회 김판수 의원, 자치행정국, 자원봉사센터 등을 시작으로 2주간의 행정사무감사 시작

중앙정부와 도의회에서 납득할 수 있도록 객관적인 수치와 법률 검토를 바탕으로 공정조달 계획 추진 당부

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0/11/09 [13:34]

 

경기도의회 김판수 의원


[케이에스피뉴스=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kspnews.com]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원회 김판수 의원 지난 6일 자치행정국과 경기도 자원봉사센터, 경기푸른미래관을 대상으로 실시된 행정사무감사에서 자체 조달 시스템 구축 추진에 신중한 검토를 당부했다.

김판수 의원은 “현행 법령 상 경기도의 조달 어려움을 기획재정부, 조달청 등에 인정받아야 하고 그 후에야 자체조달 시스템 구축을 협의 할 수 있는 등 거쳐야할 과정이 많다”며 “경기도가 주장하는 내용을 중앙정부는 물론 도의회에서도 납득할 수 있도록 객관적인 수치를 바탕으로 계획을 추진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또한, 김 의원은 “기획재정부에서는 차세대 나라장터 구축을 통해 개별적으로 나눠진 조달 시스템의 통합을 추진하고 있다”며“경기도가 독자적으로 사업을 추진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정부 차원에서 추진하고 있는 정책과 차이가 큰 만큼 신중하게 검토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