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기도의회 김장일 의원,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행감에서 노사관계 및 채용현황 지적

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0/11/09 [14:31]

경기도의회 김장일 의원,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행감에서 노사관계 및 채용현황 지적

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0/11/09 [14:31]

 

김장일 의원


[케이에스피뉴스=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kspnews.com] 경기도의회 경제노동위원회 김장일 의원은 9일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에 대한 행정사무감사에서 노사간 단체협약 지연 및 채용과정의 행정 절차 미숙을 지적했다.

김장일 의원은 “경상원 노조는 4월에 설립됐다”며 “설립 후 6개월이 지났음에도 노사간 제일 중요한 단체협약이 진행되고 있지 않다 서둘러 진행해달라”고 전했다.

또한, 김 의원은 ”노사협의회는 법적으로 분기당 1회 이상 실시하도록 되어있어 미시행은 법에 저촉되는 부분“이라며 정식으로 노사협의회가 이뤄지지 않은 사유가 무엇인지 답변을 요구했다.

김 의원은 “경상원이 더욱 발전하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노사간 상생협력 및 단체협약에 신경써달라”는 당부를 남겼다.

한편 김 의원은 작년 10월, 경상원이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서민경제본부를 흡수해 설립되면서 해당 경과원 본부 직원에 대해 서면필기시험을 제외하고 면접만으로 채용한 정황과 최근 경상원 직원 여러 명이 자진퇴사한 사항을 지적하며 경상원의 인사 및 조직관리에 대한 설명을 요구했다.

경상원 이홍우 원장은 “단체교섭안 마련에 시간이 지체되어 일주일 전에 도착했다 이제 신속하게 진행할 예정”이라 답했으며 “또한 채용과정에 관한 것은 사업의 연속성을 담보하기 위해 경력직을 채용하려던 것”이라 해명하며 “앞으로 직원들이 평생직장으로 생각하고 근무할 수 있도록 업무역량 교육도 병행 실시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