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안광석 의원, 2020년도 서울시 문화체육관광위원회 행정사무감사에서 공정성, 합리성, 포용성 강화 주문

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0/11/20 [16:59]

안광석 의원, 2020년도 서울시 문화체육관광위원회 행정사무감사에서 공정성, 합리성, 포용성 강화 주문

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0/11/20 [16:59]

안광석 의원


[케이에스피뉴스=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kspnews.com] 서울특별시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안광석 의원은 지난 11월 3일부터 11월 13일까지 열린 서울특별시 문화체육관광위원회 행정사무감사에서 공정성, 합리성, 포용성 강화를 주문했다.

먼저 공정성 부분에서 관광체육국의 기생충 촬영지 여행 테마코스 추진, 세종문화회관의 북서울꿈의숲 공유재산 임대 관련, 서울디자인재단의 직원 징계위원회 개최 및 문화본부의 전통문화발굴사업의 지속적인 특정인 지원 등에 대해 지적했다.

안 의원은 질의에서 관광체육국은 기생충 촬영지 여행 테마코스 추진 시 주민들의 피해를 최소화하고 공정관광의 취지를 지키도록 노력할 것 디자인재단은 인사위원회 직원 징계 이후 재발방치 대책을 마련할 것 문화본부는 전통문화 발굴사업에서 지원 대상을 확대할 것 등을 주문했다.

합리성 부분에서 안광석 의원은 미디어재단 TBS 2020년 시청자 위원회 의견 제시 건수 급감, 서울시립미술관의 시민큐레이터 지원 사업, 관광체육국 비대면 콘텐츠 제작, 세종문화회관의 외국인 관광객 유치 전략, 서울디자인재단의 디자인 행정관 채용, 서울문화재단의 내부 소통문제, 시민소통기획관의 명예시장 운영, 120 다산콜재단의 응대율 급감 및 대변인의 오보 또는 왜곡기사 비율 감소 전략 등을 지적했다.

안광석 의원은 질의에서 TBS의 시청자 위원회가 더욱 다양한 방법을 통해 시민들의 의견을 수렴하고 시청자 게시판의 의견을 적극 수용할 것 시립미술관 시민큐레이터 전시회에 설명서 및 전시해설자 배치할 것 관광체육국 비대면 콘텐츠 통계 결과를 적극 활용한 맞춤형 관광프로그램 개발할 것 세종문화회관의 문화재청과 협업을 통한 4개 궁궐 및 종묘 방문 외국인 유치 전략 수립할 것 시민소통기획관 명예시장 선발 시 다양한 측면의 균형적 분배에 힘쓸 것 대변인의 미등록 언론사들의 합리적인 소통을 통한 오보 또는 왜곡기사 비율의 감소 전략 등의 대안을 제시했다.

포용성 부분에서 안광석 의원은 서울역사박물관 예약시스템, 서울시립교향악단 월간지 발매 사업, 서울관광재단 관광스타트업 지원 사업 및 시민소통기획관의 삼각산 시민청과 권역별 시민청 사업에 대해 지적했다.

안광석 의원은 질의에서 역사박물관 프로그램 예약 시 조손가정 및 한부모가정 등과 같은 취약계층도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확대할 것 시립교향악단 월간지 발매 사업에 있어서 주요 언론사 계열의 매체가 아니라‘서울특별시 사회적 가치 증대를 위한 공공조달에 관한 조례’에 명시된 희망기업과 사회적기업에 기회를 부여하고 확대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 관광재단의 관광스타트업 지원 사업에 있어서 지원 대상자들의 추적조사 등을 통한 체계적 관리를 기반으로 일회성 사업을 지양하고 지속성을 강화할 수 있는 대안을 제시했다.

특히 안광석 의원은 시민소통기획관의 시민청 사업과 관련해, 현재 협소한 삼각산 시민청을 주변의 넓은 부지를 확보해 시민들의 활용 가치를 더욱 증대시키고 시민청 운영에 있어서도 지역인재를 활용하는 방안을 통해 지역 일자리를 창출할 것을 주문했다.

또한, 권역별 시민청은 현재 진행상황이 차질이 없도록 하며 향후 25개 자치구로 확대하면서 지역 일자리 창출까지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을 주문했다.

안광석 의원은, “이번 행정사무감사에서는 시민들의 삶과 밀접한 사업들을 중심으로 ‘공정성’, ‘합리성’, ‘포용성’에 대해 중점적으로 살펴보았으며 사업의 미비한 점을 지적하는데 머물지 않고 개선방안을 위한 대안까지 제시했다”며 “서울시가 과거보다는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지만 아직까지도 공정성, 합리성 및 포용성에 있어서 부족한 점이 있다. 앞으로도 시의원의 역할인 ‘감시인’으로서 이 부분에 대해서 ‘매의 눈’으로 지켜볼 것”이라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안광석 의원은 “개인적으로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관 사업 중 지역구인 강북구 현안 사업 중 삼각산 시민청과 북서울꿈의숲 사업에 관심이 많았고 지역 주민들을 위해 해당 사업에 대해 면밀하게 살펴봤다”며 “지역 주민들의 행복한 삶을 위해 임기 동안 사업들이 행정편의 위주가 아닌 주민 친화적 사업이 될 수 있도록 꼼꼼하게 살필 것”임을 다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