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수원시 영통도서관·한국외국어대 협력 강좌 ‘세계의 도시, 문화를 품다’ 참가자 모집

13일부터 선착순 모집… 세계 유명도시의 정치·경제·사회·문화 등 소개

김지태 문화전문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2/05/13 [07:31]

수원시 영통도서관·한국외국어대 협력 강좌 ‘세계의 도시, 문화를 품다’ 참가자 모집

13일부터 선착순 모집… 세계 유명도시의 정치·경제·사회·문화 등 소개

김지태 문화전문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2/05/13 [07:31]

수원시 영통도서관·한국외국어대 협력 강좌 ‘세계의 도시, 문화를 품다’ 참가자 모집 홍보 포스터


[케이에스피뉴스=김지태 문화전문기자 kspa@kspnews.com] 수원시 영통도서관이 한국외국어대학교와 협력해 마련한 인문학 강좌 ‘세계의 도시, 문화를 품다’ 참가자를 5월 13일 오전 10시부터 선착순으로 모집한다.

세계 유명 도시의 정치·경제·사회·문화 등을 다양한 관점에서 살펴보며 그 도시의 과거와 현재를 돌아보고, 미래를 조망하는 강좌다.

강연은 6월 3일부터 7월 22일까지 매주 금요일 오전 10시부터 2시간 동안 온라인 화상회의 플랫폼을 활용해 진행한다.

‘동남아의 전통과 현대 도시들 : 루앙프라방과 싱가포르’(이요한 부산외대 교수, 6월 3일), ‘과거와 현재가 존재하는 곳, 멕시코시티’(오인혜 한국외대 교수, 6월 10일), ‘루마니아의 세 도시 이야기 : 부쿠레슈티, 클루즈, 이아쉬’(엄태현 한국외대 교수, 6월 17일) 등 총 8개 강연을 준비했다.

수원시도서관 통합예약시스템에서 ‘독서문화프로그램→세계의 도시, 문화를 품다’를 선택해 신청할 수 있다. 참여자에게는 강연을 시청할 수 있는 URL(주소)을 문자메시지로 발송한다.

영통도서관과 한국외국어대학교 국제지역연구센터 HK+ 국가전략사업단은 지난 3월 협약을 체결하고, 세계문화 특화도서관인 영통도서관의 인문학 사업과 독서교육 문화행사를 협력·지원하기로 했다.

한국외대 국제지역연구센터 HK+ 국가전략사업단이 주관하고 한국연구재단이 후원하는 지역 인문학센터인 ‘똘레랑스’가 강의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강사 섭외 등을 담당한다.

영통도서관 관계자는 “대학 교수진과 분야별 전문가의 수준 높은 인문학 강연을 시민들에게 제공하겠다”며 “세계 유명 도시의 다채로운 문화와 전통, 역사를 알고 이해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