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동대문구, 행안부 주민생활 혁신 우수사례 2년 연속 선정

SMART 치매 케어 Home 플랫폼 구축 확산 ‘주민건강·안전개선 분야’ 혁신성과

김창석 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2/05/13 [18:36]

동대문구, 행안부 주민생활 혁신 우수사례 2년 연속 선정

SMART 치매 케어 Home 플랫폼 구축 확산 ‘주민건강·안전개선 분야’ 혁신성과

김창석 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2/05/13 [18:36]

인공지능 스피커 아리아 활용 장면


[케이에스피뉴스=김창석 기자 kspa@kspnews.com] 동대문구 ‘SMART 치매 케어 Home 플랫폼 구축’ 사업이 올해 행정안전부 주민생활 혁신 우수사례로 선정됐다.

지난해 ‘대형폐기물 Smart 배출’ 사업이 주민생활 혁신 우수사례로 선정된 데 이어 2년 연속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주민생활 혁신사례 확산 지원사업’은 행정안전부가 2020년부터 국정목표 실천·정부혁신·경진대회 등 각종 평가를 통해 발굴한 우수사례 중 주민생활 불편 해소와 주민편익 증진 등 전국적으로 확산 가능한 사례를 선정하여 성과를 확산하는 사업으로, 동대문구의 ‘SMART 치매 케어 Home 플랫폼 구축’ 사업은 이 중 '주민건강·안전개선'부분의 우수사례로 선정됐다.

‘Smart 치매 케어 Home 플랫폼 구축’ 사업은 코로나 19의 영향으로 발생한 치매관리 부재를 최소화하기 위하여 IoT기술을 활용하여 가정에서도 치매안심센터 서비스를 이용하며 치매관리를 할 수 있도록 체계를 마련한 것이다. 세부 사업으로 인공지능(AI) 24시간 맞춤형 치매돌봄 서비스와 유튜브 활용 QR 인지프로그램 BOOK 서비스가 있다.

인공지능(AI) 24시간 맞춤형 치매돌봄 서비스를 위해 도입된 인공지능 스피커 ‘아리아’는 음성 인식만으로 사용할 수 있어 어르신들이 사용하기 편리할 뿐만 아니라 ▲두뇌톡톡 인지훈련 ▲약 복용 관리 ▲말벗서비스 ▲정보제공 콘텐츠 ▲긴급구조요청 SOS 등 다양한 기능을 탑재하고 있다.

구는 전국 최초로 인공지능스피커 아리아를 도입하여 현재까지 총 257가구에 보급하고, 서울 4개 자치구 치매안심센터와 경기도, 충청도, 경상북도, 충청남도 등 13개 시도에도 확대 보급하는 성과를 냈다. 아울러 센터 직원, 도심권50+센터 건강코디네이터, 치매극복선도봉사모임 한국외국어대학교 로타랙트와 연계하여 지속적으로 스피커 활용을 독려하고 있다.

또 다른 서비스인 유튜브 인지프로그램 BOOK ‘가치해요’는 경도인지장애 및 치매 고위험군이 시공간 제약 없이 가정에서도 센터의 질 높은 프로그램을 이용할 수 있도록 제작됐다. 대상자들은 사전 배포된 키트와 QR코드를 활용하여 전문 치료사가 자체 개발한 참여형 프로그램을 유튜브 영상으로 보며 따라 할 수 있다. 지금까지 전국 93개소 치매안심센터와 유관기관에 200부 이상의 키트가 배부됐다.

구 관계자는 “헬스 케어 패러다임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IoT 기술을 기반으로 우울감과 소외감을 완화하는 돌봄체계를 구축한 것이 인정받았다고 생각한다”며 “Smart 치매 케어 Home 플랫폼 구축 사업이 전국적으로 확산되어 주민의 삶의 질 개선에 기여하기 바라며, 앞으로도 구민들의 일상의 삶에서 새로운 혁신을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