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마지막 확대간부회의 주재

23일, 오후 5시 구청 기획상황실서 구‧동 간부들과 민선7기 마지막 회의 진행

김창석 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2/06/23 [18:30]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마지막 확대간부회의 주재

23일, 오후 5시 구청 기획상황실서 구‧동 간부들과 민선7기 마지막 회의 진행

김창석 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2/06/23 [18:30]

마지막 확대간부회의에 참석한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케이에스피뉴스=김창석 기자 kspa@kspnews.com]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23일 오후 5시 구청 기획상황실에서 구‧동 5급 이상 간부들이 참석한 가운데 마지막 확대간부회의를 주재했다.

6월 30일 자로 유 구청장과 함께 공직생활을 마치는 엄인준 안전생활국장 외 5명의 국‧과장의 퇴임 인사로 시작된 이날 회의에서는 유 구청장은 “지난 12년의 세월은 짧은 시간은 아니었던 것 같다. 좋은 성과, 평가를 받아 감사하게 생각한다. 그 중 가장 기억에 남는 건 청량리역 일대 개발 사업과 배봉산 일대 정비 사업이다. 마무리를 짓지 못한 현안 문제에 대해서는 아쉽다. 직원들이 새로운 구청장을 중심으로 나머지 현안 문제들이 잘 마무리 될 수 있도록 해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