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남구 우암동, 양달마을행복센터 재오픈

홍주성 기자 kspa@kspnews.com | 기사입력 2022/06/23 [18:17]

남구 우암동, 양달마을행복센터 재오픈

홍주성 기자 kspa@kspnews.com | 입력 : 2022/06/23 [18:17]

우암동, 양달마을행복센터 재오픈


[케이에스피뉴스=홍주성 기자 kspa@kspnews.com] 코로나 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에 따라 2년 6개월간 운영이 중단되었던 우암양달마을 행복센터의 활동이 재개된다.

양달마을 행복센터의 자체사업인 행복국수(물·비빔·콩), 커피 판매가 6월 20일 첫 영업을 시작으로 매주 월, 수, 금 11시에서 14시까지 운영된다.

물국수 한 그릇 가격이 삼천 원으로 저렴하고 천연재료만을 사용해 깨끗하고 담백한 맛이 일품이다.

우암골공동체 이순덕 회장은 “코로나19로 침체되었던 양달마을이 센터 재오픈으로 활력이 생기길 바라며 양달행복센터가 주민들의 편안한 휴식공간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